[업계소식] 블랙야크, ‘2019 유엔 SDGBI’ 국내 최우수 그룹 선정

입력 2020.01.15 11:26 | 수정 2020.01.15 11:27

1,000여 개 기업 분석… 지속가능성 부합하는 기업으로 뽑아권

이미지 크게보기
블랙야크의 황사를 줄이기 위한 쿠부치사막 생태원 조성 프로젝트.
블랙야크(회장 강태선)가 유엔 경제사회 이사회 특별협의 지위기구인 UN 지원 SDGs협회에서 발표한 ‘2019 UN 지속가능개발목표경영지수’의 국내 최우수 그룹으로 선정됐다. ‘UN 지속가능개발목표경영지수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Business Index(이하 SDGBI)’는 전 세계 2,000여 개, 국내 1,000여 개 기업의 지속 가능성을 분석해 산출한 경영 분석 지수로, 유엔 지속가능 고위급 정치회담UN HLPF에서 공식 의견서로도 채택하고 있는 글로벌 지속 가능 평가 지수다.
지속 가능 개발 목표를 위한 유엔의 17개 항목에 가장 부합하는 경영 활동을 하는 기업을 선정하며, 사회·환경·경제·제도의 12개 항목, 48개 지표로 구성된 평가 분야 별로 기업 순위를 산출해 1위 그룹, 최우수 그룹, 상위 그룹, 편입 그룹 총 4개 그룹으로 발표된다.
블랙야크는 이번 SDGBI에서 국내 최우수 그룹 중에서도 최상위 기업에 선정되며 1위 그룹을 제외하고 첫 번째로 이름을 올렸다. 또, 1위 그룹과 최우수 그룹 중 패션기업으로는 블랙야크가 유일하며, 아웃도어 업계에서는 단독으로 등재됐다. 
특히 지속가능개발목표SDGs의 기여 의지와 대중적 확산, 건강한 소비 문화 조성 노력, RDS 인증 및 리사이클 다운 도입 등 동물 복지 준수, 생태계 보존을 위한 제품 개발 및 사회공헌활동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미지 크게보기
블랙야크 리사이클 다운 공정.
제품은 동물 복지를 준수한 RDS 인증 다운을 넘어, 버려진 침구류에서 채취한 우모를 재가공한 리사이클 다운을 도입해 아웃도어 업계에 모범을 보이고 있다.
블랙야크가 전개하는 ‘지속 가능한 삶’을 위한 토털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 ‘나우nau’ 역시 몇 년 전부터 꾸준히 리사이클 다운 제품을 출시하고 있다. 더불어 국내에 마련된 기준이 없음에도 자발적으로 친환경 발수제를 개발하는 등 환경, 인권, 동물 복지 등을 고려한 제품 개발에 힘쓰고 있다.
산에 버려진 쓰레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클린 마운틴 365’ 프로젝트와 ‘네팔 히말라야 클린 트레킹’, 사막화 방지를 위한 ‘블랙야크 황사쉴드 쿠부치사막 생태원 조성 프로젝트’ 등 임직원과 소비자가 함께하는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다양한 사회적 문제를 함께 고민하고 반영하는 선순환 구조의 모델을 만들어 가고 있다.
이번에 선정된 기업들은 향후 유엔 SDGs의 다양한 플랫폼에서 대표적인 지속가능경영 사례로 소개될 예정이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